•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title-gonggo.png

영월, 2019 DSI 국제 드론스포츠 챔피언십 대회 개최

주성돈기자
하늘을 달리는 F1 드론레이싱...
 
영월 스포츠파크 일원에서 개최...
 

강원도는 신개념 미래 스포츠인 드론스포츠의 저변을 확대하고 세계 속 드론스포츠의 메카로써 오는 1012일부터 13일까지 영월 스포츠파크 일원에서2019 4DSI 국제 드론스포츠 챔피언십 대회를 개최한다.


batch_[크기변환]image01.png

 

이번 대회는 2016년부터 매년 개최되고 있는 세계 최고 레벨의 국제 드론레이싱 대회로 총 16개국이 참가하며, 국가별 예선을 통해 선발된 국가대표 20개팀 80명의 선수가 기량을 겨룬다.

 

한국 선수로는 2018년 대회 우승자이자 세계 드론레이싱 부동의 1위인 김민찬(15, KDRA) 선수를 비롯해 강창현(16, D.Sports), 김재종 (13, Astro-X) 9명이 출전해 세계 정상급 선수들과 승부를 펼친다.

 

경기종목으로는 25개의 장애물로 구성된 코스를 5회 통과하는 스피드 레이싱과 형태의 경기장을 4대의 기체가 추락할 때까지 연속비행 하는 익스트림 뫼비우스이다.

 

경기방식은 스피드레이싱이 단체전(국가대항전)으로 치러지고, 익스트림 뫼비우스는 개인전으로 치러진다.

 

이번 대회는 강원도가 주도적으로 추진한 세계 최초 드론스포츠 국제기구인 국제드론스포츠연합(DSI, Drone Sports International)이 창립된 이후 개최되는 첫 대회로써 그 의미가 새롭다.

 

20189월에 공식 출범한 DSI는 현재 19개국 37개 단체를 회원으로 보유하고 있으며, 기존 경기분야 체계화와 규격화, 신규종목 개발 등의 사업을 통해 드론스포츠를 널리 보급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e-sports가 아시안게임 시범종목으로 채택되어 세계인의 주목을 받은 것처럼, 드론스포츠를 장기적으로 국내외 대회의 경기종목으로 채택될 수 있도록 강원도와 함께 노력해 나갈 예정이다.

 

이를 위해, 강원도와 DSI는 전문선수가 출전하는 FPV(First Person View) 스피드레이싱, 익스트림 뫼비우스 종목 외에 일반인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트랙 레이싱 종목을 올 해 시범적으로 운영한다.

 

트랙 레이싱 경기는 2팀이 300m 원형 트랙을 드론볼을 활용하여 계주 형식으로 진행되는 단순하면서도 스릴있는 종목으로한 팀당 4명의 선수로 구성되며, 1번 주자가 1/2트랙(150m)을 비행한 후 바통을 이어받아 2번 주자가 출발하는 계주 형식의 경기이다.

 
 
 

실시간 지역 소식전국 언론의 지역 뉴스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신문

 

하이존뉴스(hizonenews.com)는 독자가 선택하는 가장 편안한 언론입니다.

하이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광고 문의 T 033 553 8912

 

주성돈 기자(hizonenews@daum.net)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